일본, 10월 한국 수출 23% 급감…감소폭 더 커져

한국 내 일본 제품 불매운동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일본의 한국 수출액 감소폭이 시간이 지나면서 더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일본 재무성이 발표한 무역통계에 따르면 10월 일본의 한국 수출액은 3천818억 엔(4조 1천240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3.1% 감소했다. 이 같은 감소 폭은 9월 15.9%보다 더 커진 것이다.

일본이 지난달 한국에서 수입한 제품의 총액도 줄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2.0% 감소한 2천733억 엔(2조 9천511억 원)을 기록했다.

이 때문에 일본이 한국과의 무역에서 거둔 흑자는 1천85억 엔(1조 1천711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1.5%나 줄었다.

일본산 맥주나 식품 소비가 줄면서 일본의 대 한국 식료품 수출액은 23.1% 줄었고 승용차 수출액도 63.6%나 감소했다. 또 '반도체 등 제조장치'는 49.0%, 금속가공기기는 50.7% 각각 감소했다.

[코리안 포스트]

Share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