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임한 볼리비아 모랄레스 대통령, 멕시코 망명

부정선거 논란 속에 사임한 에보 모랄레스(Evo Morales) 볼리비아 대통령이 어제(11일) 멕시코 망명길에 올랐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모랄레스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볼리비아를 떠나 마음이 아프지만 더 강한 모습으로 돌아오겠다"며 멕시코 망명 사실을 시인했다.

앞서 에브라르드 멕시코 외교부 장관은 "모랄레스 볼리비아 대통령이 전화 통화로 정치적 망명을 공식 요청했으며, 멕시코 정부는 인도주의적 이유와 볼리비아의 현재 상황을 고려해 이를 수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부통령과 상,하원의장 모두 모랄레스와 함께 물러나면서, 볼리비아는 정권 공백으로 인한 혼란이 이어지고 있다.

[코리안 포스트]

Share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