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단거리 미사일 발사에 미국 ‘불쾌’ 선박압류 등 발표
압류 조치된 북한 선박 '와이즈 어네스트'호

 

북한이 단거리 미사일을 또 발사하자 미국이 불쾌하다는 반응을 내놓는 동시에 제재를 위반한 북한 선박 나포, 압류 사실과 미군 유해 발굴 사업의 중단을 공표하는 것으로 대응하고 나서 긴장이 높아지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9일 북한이 서해 쪽에서 동해 쪽으로 단거리 미사일로 보이는 2발의 발사체를 발사한 데 대해 “북한의 최근 시험 발사에 유쾌하지 않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는 현재 상황을 매우 심각하게 지켜보고 있다”고 경고했다.

북한의 단거리 미사일 발사와 트럼프 대통령의 불쾌하다는 반응에 맞춰 미국 정부는 두 가지 대응조치까지 취했다.

미국 정부는 이날 유엔제재를 위반하고 석탄을 불법 선적 수송하던 북한 선박 ‘와이즈 어네스트’ 호를 지난해 4월 초 인도네시아에서 나포했다가 지난달 압류 조치한 사실을 발표했다.

미국은 새로운 북한 선박 나포는 아니지만, 북한이 도전 수위를 높여가자 제재 위반 북한 선박의 나포와 압류 사실을 공표한 것으로 맞대응 조치를 한 것으로 해석된다.

이와 함께 미국 정부는 이날 싱가포르 첫 북미정상회담의 4대 합의사항 중 하나로 추진해온 한국전 참전 미군 유해 공동 발굴과 송환작업을 중단했다고 펜타곤이 발표했다.

북한과 미국이 아직은 저강도 도발과 낮은 수위로 맞대응하며 협상할 의지는 유지하고 있으나 위험지대로 급속히 옮겨갈 수도 있어 협상의 판까지 흔들리는 위기로 치닫지 않을까 우려되고 있다.

 

Share
Share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Long & Foster
Advertisement
Open Door Realty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Wainwright Real Estate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