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1조규모 기술 수출한다…베링거인겔하임과 계약

지방간염 치료제 기술 이전키로

유한양행이 베링거인겔하임과 지방간염(NASH) 치료제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공시했다. 기술의 주요 내용은 지방간염 치료를 위한 융합단백질이다. 

기술 수출액은 총 8억7000만달러(약 1조53억원)며 순매출액에 따라 경상기술료(Royalty)를 수령한다. 유한양행 측은 "계약에 따라 총 기술 수출액의 5%를 국내 바이오 벤처 제넥신에 지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Share
Share
Top Travel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Chung Oak Korean Restaura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Open Door Realty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