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돌, AI 한돌에 호선으로 불계패
이세돌 "초반에 어처구니없는 실수해서 아쉽다"

이세돌이 인공지능(AI)과의 맞바둑에서는 벽을 넘지 못했다.

이세돌은 19일 서울 바디프랜드 사옥에서 열린 NHN의 바둑 AI 한돌과의 치수고치기 3번기 제2국에서 '호선'으로 대결을 펼쳤으나 122수 만에 불계패했다.

한돌은 전날 2점 바둑에서 엉뚱한 실수를 저지르며 자멸했지만, 호선 바둑에서는 이세돌을 완벽하게 압도했다.

이세돌은 "순간적으로 착각을 하며 초반에 실수를 했다"며 "마지막 대국에서는 승패를 따지지 않고 제 바둑을 두겠다"고 각오를 내비쳤다.

이번 패배로 1대 1 동률을 기록하게 된 이세돌은 21일 자신의 고향인 전라남도 신안군 엘도라도 리조트에서 열리는 마지막 제3국에서는 다시 2점을 놓고 AI와 맞서게 됐다.

[코리안 포스트]

Share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