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7이닝 무실점 완벽투…한미통산 150승 금자탑
한미통산 150승 고지 밟은 류현진의 역투 [게티이미지/AFP=연합뉴스]

애리조나 상대로 시즌 12승…평균자책점 1.45로 낮춰

한국프로야구에서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로 직행한 첫 선수인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프로 데뷔 13년 만에 한미 통산 150승의 금자탑을 쌓았다.

류현진은 오늘(11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무실점 쾌투를 선사했다.

안타는 5개로 묶었고, 삼진 4개를 잡았다.

팀의 9-3 승리로 류현진은 시즌 12승(2패)과 한미 통산 150승을 동시에 수확했다.

2012년까지 한화에서 통산 98승(52패)을 거뒀고 2013년 빅리그에 진출해 이날까지 통산 52승(30패)을 보태 대망의 150승 고지를 밟았다.

류현진은 또 시즌 평균자책점을 1.53에서 1.45로 더 낮춰 내셔널리그 사이영상의 선두 주자로 입지를 굳혔다.

[연합뉴스]

Share
Share